전체뉴스

Total News

광주시, 출산·육아수당 최대 680만원 지급 추진

입력 2020-06-02 09:30:04 수정 2020-06-02 09:30: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광주시는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 사업의 하나로 출산·육아수당을 최대 680만원까지 지급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1일 밝혔다.

시는 첫째 아이 출산 시 580만원, 둘째 630만원, 셋째 이상 680만원을 지급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첫째 출산의 경우 축하금 100만원과 함께 육아 수당 형태로 월 20만원씩, 24개월간 480만원을 지원한다.

육아 수당(480만원)은 동일하지만 둘째는 축하금이 150만원, 셋째 이상은 200만원으로 늘어난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자녀 수인 합계출산율은 광주가 1∼3월 0.87명으로 전국 평균(0.90명)보다 낮고 지난해(0.96명)와 비교해도 떨어졌다"면서 "'광주형 일자리'로 고질적인 고비용 저효율 경제 구조를 극복하고 인공지능 산업을 육성하면서 다른 한쪽으로는 출산율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6-02 09:30:04 수정 2020-06-02 09:30:04

#육아수당 , #광주 , #출산 , #육아수당 최대 , #이용섭 광주시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