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강서구 아파트서 화재…8개월 딸·엄마 병원 이송

입력 2021-01-08 16:30:03 수정 2021-01-08 16:30: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늘(8일) 낮 12시께 서울 강서구 가양동의 한 아파트 9층에서 불이 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불로 인해 주민 63명이 황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고, 32살 여성 A씨와 그의 8개월 된 딸이 연기를 들이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소방당국은 차량 26대, 인원 87명을 투입해 화재를 진압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1-08 16:30:03 수정 2021-01-08 16:30:03

#강서구 , #아파트 , #화재 , #엄마 , #병원 , #강서구 아파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