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아맛' 홍현희, "소화불량에 피곤...혹시 임신?"

입력 2021-01-20 14:00:03 수정 2021-01-20 14:00: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홍현희가 임신 초기 증상을 보여 남편 제이쓴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지난 19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맛'에서는 홍현희가 제이쓴과 함께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현희는 "소화 불량에 막 피곤하고 졸리고 답답하고 그렇다"며 더부룩함을 호소했다. 이에 가게 사장님은 임신이 아니냐고 했고, 제이쓴 역시 기대감을 드러냈다.

집으로 향한 두 사람은 임신테스트기를 해보기로 했고, 테스트를 마치고 나온 홍현희는 "체한 거였다고" 말했다.

이에 제이쓴은 "벌써 몇 번째냐. 3번째다"라고 했다. 그러자 홍현희는 "2021년 아직 1월이니까 또 좋은 소식 있지 않을까 싶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1-20 14:00:03 수정 2021-01-20 14:00:03

#소화불량 , #홍현희 , #임신 , #임신 초기 , #홍현희 임신 , #제이쓴 , #아내의 맛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