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박해미, 파격 금발머리 스타일..."인생 활력 생겼다"

입력 2021-01-26 09:17:59 수정 2021-01-26 09:17: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박해미가 자신의 금발머리 스타일에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26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 화요초대석에는 배우 겸 감독 박해미가 출연했다.

화사한 금발머리로 나타난 박해미는 “머리 색깔이 좋다. 방송은 어떻게 나오는지 모르지만 다들 잘 어울린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그런 그도 처음엔 염색을 꺼렸다고. 박해미는 “어렸을 때부터 흰머리가 많이 났는데 갑자기 전체가 백발이 되다 보니 염색을 꾸준히 20년은 한 것 같다. 그러다 보니 눈이 너무 안 좋아지고 제 뇌를 열어보면 까만 물이 가득 차 있을 것 같고 불쾌하고 그래서 염색하기 싫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5년 전부터 흰머리로 가겠다고 했는데 헤어 선생님이 계속 안 된다고 하셨다”며 "용기를 내 머리를 바꿨더니 제 느낌도 달라졌다. 인생의 활력이 생겼고 찬란한다. 앞으로 무슨 일이 있을까 싶고 모든 게 다 행복하고 반갑고 그렇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해미는 “염색은 2개월마다 한다. 하얀 머리가 올라오면 금발이랑 이어져서 잘 어울리더라"고 덧붙였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1-26 09:17:59 수정 2021-01-26 09:17:59

#금발머리 , #박해미 , #활력 , #금발머리 스타일 , #배우 박해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