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교통사고 사망 원인, 졸음운전·전방주시 태만이 대부분

입력 2021-01-29 17:41:58 수정 2021-01-29 17:41:5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최근 5년 동안 교통사고 사망자 중 65%이상이 졸음운전과 전방주시 태만으로 사망했다는 조사가 나왔다.

한국도로공사는 2015~2019년 교통사고 사망자 1079명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사망 원인별로는 졸음운전과 전방주시 태만으로 사망한 인원이 총 729명이었다. 전체의 67.6%에 해당하는 비율이다.

이어서 과속이 128명으로 11.9%를 차지했고, 안전거리 미확보나 음주 등 운전자에 의한 사망, 무단보행 사망 38명이 뒤를 이었다.

또한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아 사망한 경우는 291명으로 전체의 27%였다.

이에 대해 한국도로공사는 오는 2022년까지 OECD 국가 중 교통사고 사망률 최저 10개국 수준으로 교통사고 사망자 발생률을 낮추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01-29 17:41:58 수정 2021-01-29 17:41:58

#교통사고 , #졸음운전 , #전방주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