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조병규, '학폭' 논란 부인..."전부 수사 요청, 기다려달라"

입력 2021-02-23 11:15:01 수정 2021-02-23 11:20:2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조병규 인스타그램



배우 조병규가 학교 폭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조병규는 23일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을 게재하며 ”처음 허위사실을 유포한 글이 올라왔을 때 너무 당혹스러워서 몸이 굳고 억울했습니다. 바로 다음날 선처를 호소하는 연락이 온 이후에도 억울한감정을 떨쳐내기 힘든 상태였습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선처를 해주기로 했지만, 그 이후 악의적인 글들이 올라오며 글의 내용과 상관없는 사진과 말 몇마디면 진실인 것처럼 되어버리는 상황에 당황했고, 인터넷에서 벌어지는 사실과 다른 주장과 반박들로 인해 저는 26년간 살아왔던 삶에 회의와 환멸을 느꼈습니다“고 토로했다.

그는 "결과적으로 뉴질랜드 동창이라고 주장한 사람이 동창생의 사진을 도용했단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서로 같은 학교를 나온 것은 맞으나 일면식이 없던 사이고 노래방을 간 사실도 없으며 폭행한 사실은 더 더욱 없습니다. 이 글을 쓴 당사자 또한 허위 게시글을 모두 삭제하고 지인을 통해 선처가 가능한지 확인하고 있습니다. 또 강조드리고 싶은건 절대 강요와 협박에 의한 사과와 삭제가 아니라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확하지 않은 글을 기재하고 진위여부 판독이 겁나 계정을 삭제하고 글을 삭제하고 왜 매번 이런 휘발성 제보에 저는 과녁이 되어 매 번, 매 순간 해명을 해야 하나요. 제가 피드백이 조심스러웠던 건 제 해명 정보들이 또 다른 화살이 되어 하나의 소설에 구색을 맞추는 도구가 되어진다는 사실도 있기 때문입니다“라고 말했다.

조병규는 "사진과 말 몇 마디로 제가 하지도 않은 일들에 오해를 받는 이 상황이 감당하기 버겁습니다. 익명성 허위제보와 악의적인 글들에 일일히 대응할 수 없고 전부 수사를 요청한 상태이니 기다려주십시오“라고 전했다.

앞서 지난 1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조병규의 학폭 의혹을 제기하는 글들이 등장하며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2-23 11:15:01 수정 2021-02-23 11:20:26

#조병규 , #배우 조병규 , #학폭 연예인 , #학교폭력 , #학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