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중국서 13세 소년이 6세 아동 살해 후 사체 유기

입력 2021-03-16 09:27:33 수정 2021-03-16 09:27: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중국에서 13세 소년이 이웃에 사는 6세 소년을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15일 관찰자망(觀察者網) 등 중국 매체에 따르면 산시성 한중시 몐현 경찰은 왕모(6)군 살해 용의자로 중학교 1학년 양모(13)군을 조사 중이다.

양군은 지난달 17일 오후 6시께 왕군을 집으로 불러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왕군은 지난달 17일 아버지가 잠시 집을 비운 사이 사라졌다. 사족들은 실종 신고와 함께 각종 인터넷 사이트에 아이를 찾는 글을 올렸으나 찾지 못했다.

왕군은 실종 보름만인 지난 4일 옆집 옥상 나무상자 안에서 시신으로 발견됐다. 시신에는 타박상으로 추정되는 상처도 있었다.

공안은 현장 조사 등을 통해 유력 용의자로 이웃에 사는 양군을 붙잡았다.

한편, 중국은 작년 12월 형사법 개정안을 통과시켜 고의 살인에 대한 형사책임 연령을 만 14세에서 12세로 낮췄다. 그러나 법률 개정안이 3월 1일부터 시행됐기 떄문에 양씨의 살인혐의가 인정되더라도 형사적 처벌을 받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3-16 09:27:33 수정 2021-03-16 09:27:33

#중국 , #소년 , #아동 , #살해 , #사체 , #아동 살해 , #살해 용의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