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묻지마 칼부림에...美 임신 5개월 여성 응급 제왕절개

입력 2021-06-10 16:48:05 수정 2021-06-10 16:48: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국 애틀랜타 인근의 공원에서 임신 5개월인 여성이 한 남성에게 흉기로 공격을 당해 응급 제왕절개로 출산했다. 다행히 산모와 아기는 무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9일(현지시간) '애틀랜타 저널 컨스티튜션'(AJC)에 따르면 애틀랜타 인근 브룩헤이븐 시 공원에서 5일 오후 5시 30분께 흉기를 든 남성이 이유없이 여성을 공격했다.

34세인 이 여성은 임신 5개월로 3세 아들과 함께 산책 중이었다.

제왕절개로 출산한 미국 애틀랜타의 산모(왼쪽 ) 출처: 고펀드미



피해 여성은 심각한 부상으로 급히 병원으로 옮겨졌고, 응급 제왕절개 수술로 아기를 출산했다.

현재 아기와 산모는 안정을 찾아가고 있으며, 3살 아들도 무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경찰은 아기는 신생아 집중 치료실로 옮겨졌으며, 산모 역시 당분간 입원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20~30대로 추정되는 용의자의 사진을 공개하고 추적하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6-10 16:48:05 수정 2021-06-10 16:48:05

#제왕절개 , #칼부림 , #임신 , #여성 , #응급 제왕절개 , #미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