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무인사진관 현금통에서 700만원 털어 달아난 10·20대 검거

입력 2021-06-11 10:40:52 수정 2021-06-11 10:40:5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무인사진관 현금보관함을 깨고 돈을 훔쳐 달아난 10~20대 무리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창원·김해 등에 있는 무인사진관에서 10차례에 걸쳐 현금 700만원을 훔친 A(21)씨와 B(13), C(14)군을 특수절도 혐의로 검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18일부터 지난 9일까지 심야시간까지 문을 열어놓은 무인사진관에 침입, 도구를 사용해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 영업장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용의자의 신원을 특정하고 지난 10일 오후 창원 한 모텔에 있는 이들을 검거했다.

경찰은 범행에 가담한 10대 1명의 소재도 추적하고 있다.

동네 선후배 사이로 만난 이들은 A씨의 주도 하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이들이 저지른 다른 범죄는 없는지 조사하는 한편 성인인 A씨에 대해서는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6-11 10:40:52 수정 2021-06-11 10:40:52

#무인사진관 , #촉법소년 , #특수절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