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새로 나온 항우울제 주라놀론, 산후 우울증에도 효과 有

입력 2021-07-01 10:45:23 수정 2021-07-01 10:45: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새로 개발된 항우울제 주라놀론(zuranolone)이 산후 우울증에도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주라놀론은 바이오 제약회사인 세이지 세러퓨틱스(Sage Therapeutics)가 새롭게 개발한 항우울제로,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혁신 치료제로 지정 받았다.

30일 사이언스 데일리에 따르면 미국 뉴욕 주커 힐사이드(Zucker Hillside) 병원 여성행동건강실장 크리스티나 델리기아니디스 박사 연구팀이 18세에서 45세 사이의 산후우울증 환자 153명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한 결과 이 같은 효과가 입증됐다.

연구팀은 이들을 무작위로 선발해 두 그룹으로 나눴으며, 한 그룹(77명)엔 주라놀론을 투여하고 다른 그룹(76명)에는 위약(placebo)을 투여했다. 이후 17개 항목의 해밀턴 우울증 평가척도로 우울증의 강도를 측정하는 연구를 시행했다.

임상시험 전 이들의 우울증 척도 점수는 26점 이상이었다.

주라놀론은 2주 동안 매일 저녁 투여됐으며, 임상시험을 시작한 지 15일 후 주라놀론 그룹은 우울증 척도 점수가 17.8점 낮아졌다. 이에 비해 위약을 투여한 대조 그룹의 여성들은 우울증 척도 점수가 13.6점 낮아지는 데 그쳤다.

주라놀론 그룹의 우울증 척도 점수 호전은 45일 후까지 지속됐다.

산후우울증은 출산 여성의 9명 중 한 명꼴로 발생하며, 심한 경우 태어난 아기를 방치하거나 해칠 수 있으며 극단적 선택을 생각하게 될 수도 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의사협회 저널 정신의학'(JAMA Psychiatry) 최신호에 발표됐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7-01 10:45:23 수정 2021-07-01 10:45:23

#산후우울증 , #항우울제 , #주라놀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