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자신이 근무해온 고교 기숙사 등 불법촬영한 교사 구속

입력 2021-07-29 16:17:26 수정 2021-07-29 16:17:2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용산경찰서는 고교 기숙사와 화장실에 카메라를 설치하고 불법촬영한 혐의로 30대 교사 A씨를 구속했다고 2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자신이 근무한 학교 2곳의 여학생 기숙사와 화장실에 카메라를 설치했고, 이를 통해 영상물을 제작했다.

경찰이 A씨 자택을 압수수색하고 휴대전화와 PC를 디지털 포렌식한 결과 불법촬영은 669건 이뤄진 것으로 파악됐다. 피해자는 116명에 달한다. A씨가 불법촬영물을 외부로 유포하지는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A씨가 교사로 재직중이던 학교는 지난 4월 화장실에서 카메라가 발견돼 경찰에 신고가 접수됐고, 경찰은 A씨를 피의자로 특정해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다음 주 중으로 A씨를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7-29 16:17:26 수정 2021-07-29 16:17:26

#교사 , #불법촬영 , #고등학교 , #여학생 , #기숙사 , #화장실 , #카메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