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물에 빠진 초등생 2명 구한 주부 의용소방대원

입력 2021-08-02 16:40:09 수정 2021-08-02 16:40: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제주소방서 제공



의용소방대원이 물에 빠진 초등학생들을 구해 화제다.

2일 제주소방서에 따르면 외도의용소방대 소속 김민숙(46) 수변안전요원은 지난달 27일 오전 11시10분쯤 내도동에 있는 월대천에서 순찰을 하던 도중 하천 하류에서 노는 초등학생 2명을 구했다.

당시 아이들은 허우적대며 구조를 요청하고 있던 상황이었다. 이에 김 대원은 물 속에 뛰어들어 아이들을 돌다리 쪽으로 밀어올려 구조했다.

아이들은 건강에 큰 문제가 없어 집으로 귀가 했다.

의용소방대원은 민간인으로 구성됐다. 올해로 의용소방대 경력 5년5개월인 김 대원은 평소에는 평범한 가정주부다.

제주소방서 의용소방대 수변안전요원은 의용소방대 6개대 178명으로 구성돼 해수욕장 4곳과 하천 1곳에서 활동하고 있다. 수변안전요원은 119시민수상구조대 업무보조 및 순찰 활동을 통해 여름철 물놀이 안전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

고재우 제주소방서장은 "김민숙 대원의 책임감 있는 대처로 2명의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며 "여름철 도민의 안전을 위해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8-02 16:40:09 수정 2021-08-02 16:40:09

#의용소방대원 , #초등생 , #주부 , #의용소방대 수변안전요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