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Education

서대문구, 어린이·청소년 달리기 프로그램 '런런' 운영…"공원 신나게 누벼요"

입력 2021-08-26 09:34:41 수정 2021-08-26 09:34:4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신체 활동이 급격히 줄어든 어린이·청소년들을 위한 '달리며 배우는 런(Run) 런(Learn)'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 행사는 9월 11월까지 서대문독립공원에서 진행되며 지도에 표시된 지점들을 하나씩 통과해 나가는 비대면 오리엔티어링(orienteering) 프로그램이다. 구는 아이들이 공원 곳곳을 게임을 하는 느낌으로 신나게 누빌 수 있게 만들어졌다고 설명했다.

또 정해진 장소에서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스캔하면 기록이 저장되기 때문에, 다른 참여자들의 기록과 비교할 수 있다.

참가대상은 관내 거주중인 5~16세 아동·청소년이며, 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매월 300명이 참여할 수 있고, 집으로 지도와 설명서가 우편 배송된다.

이를 이용해 코스와 지도 보는 법, 주의사항을 숙지하고 원하는 시간으로 예약하면 된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8-26 09:34:41 수정 2021-08-26 09:34:41

#서대문구 , #달리기 , #런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