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오는 27일 12~17세 코로나19 백신 접종 및 학사 운영 계획 발표

입력 2021-09-24 13:40:13 수정 2021-09-24 13:40: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는 27일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백신 접종 관련 4분기 계획을 발표한다. 또한 이날 교육부는 학사 운영 방안에 관해 언급할 예정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24일 오전 전국 시도교육감 간담회에서 “질병관리청에서 12~17세 소아 및 청소년 백신 접종 계획을 포함한 올해 4분기 백신 접종 계획을 발표할 계획”이라며 “보다 안전한 학교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초등학교 6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에 대해서도 백신 접종 기회가 부여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유은혜 부총리는 "우리나라 소아 및 청소년의 코로나19 위·중증은 매우 드문 편이나 전 국민 백신 접종률은 상승하는데 반해 변이 바이러스 확산 등으로 12~17세 감염 부담은 앞으로 더 커질 수 있다"며 접종 필요성을 언급했다.

또한 유 부총리는 "격리·확진 시 심리적 위축과 같은 사회적 측면의 부정적 영향도 고려할 필요가 있다"며 "감염 예방적 및 사회적 측면의 접종 필요성이나 예방접종전문위원회의 심의 결과를 종합적으로 고려해 12~17세 대상 접종 추진이 결정됐다"고 말했다.

유은혜 부총리는 "각 학교의 지필 혹은 수행평가 등 학사 일정에 무리가 없도록 충분한 기간을 부여하고 출결·평가에서도 불이익이 없도록 학사 운영 지원 방안을 질병관리청과 협의하고 있다"면서 "교육감들은 고3 접종 때와 같이 접종 시 유의 사항이나 이상 반응, 대처 요령 등에 대한 사전 교육이 충실하게 이뤄지도록 해 달라"고 덧붙였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09-24 13:40:13 수정 2021-09-24 13:40:13

#코로나19 , #백신접종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