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출산

Pregnancy & birth

강남구, 난임 겪는 남성에게 검진비 지원…'최대 20만원'

입력 2021-10-08 14:24:41 수정 2021-10-08 14:24:4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올해 말까지 남성 난임 검진비를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검진비는 연 1회, 최대 2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으며 6개월 이상 강남구에 거주한 부부(사실혼 보함)라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남성 난임 요인을 조기에 발견하고, 부부가 함께 극복하는 난임으로 인식을 전환하기 위해 검진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2009년부터 난임시술을 지원해 온 강남구는 여성·아동건강증진센터를 설치하는 등 임신·출산·육아 친화 환경 조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10월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는다.

한편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실제 난임을 겪고 있는 부부들을 조사한 자료에서, 원인불명의 난임 비율이 44.9%인 것으로 나타났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10-08 14:24:41 수정 2021-10-08 14:24:41

#강남구 , #남성 , #지원 , #난임 , #부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