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군위서 야외활동하던 초등생·교사 30여명 벌에 쏘여

입력 2021-10-13 13:33:58 수정 2021-10-13 13:33:5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북 군위에서 야외활동을 하던 교사와 학생 등 수십명이 벌에 쏘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13일 오전 10시 11분께 경북 군위군 군위군민회관 뒷산에서 초등학생 32명과 교사 3명이 벌에 쏘였다.

벌에 쏘인 학생과 교사는 구급차를 타고 인근 3개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받고 있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현재까지 중상자는 없다.

이날 사고는 군위초등학교 교사와 학생 등 90여명이 군민회관 뒷산에서 야외활동을 하던 중 일어났다.

소방본부 관게자는 "야외활동 중 학생들이 벌집을 건드려 벌에 쏘인 것 같다"고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10-13 13:33:58 수정 2021-10-13 13:33:58

#야외활동 , #초등생 , #군위 , #경북 군위군 , #벌 쏘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