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Education

서울시교육청, 가정통신문 10개국어로 배포

입력 2021-10-26 13:16:48 수정 2021-10-26 15:24: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교육청이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에서 발송하는 가정통신문 등의 안내문을 10개 언어로 번역해 제공한다.

다문화 가정을 위해 진행되는 이 사업은 ▲중국어 ▲일본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몽골어 ▲영어 ▲스페인어 ▲캄보디아어 ▲아랍어 ▲필리핀어로 번역된다. 아프가니스탄어 등 다른 언어는 협의 중이다.

번역을 원하는 유치원과 학교는 번역 지원 담당자에게 이메일을 보내거나 서울다문화교육지원센터 홈페이지 가정통신문 번역 신청 게시판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후 이틀 이내에 번역된 가정통신문을 받을 수 있다.

교육청은 "다문화 학생의 학교생활을 도와 학생의 성장을 지원하고 다문화 가정과 학교 간 원활한 의사소통을 도와 교육 공동체의 결속력을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10-26 13:16:48 수정 2021-10-26 15:24:07

#서울시교육청 , #다문화 , #가정통신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