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정부 "백신패스 도입 신중히 준비하겠다"

입력 2021-10-26 16:37:07 수정 2021-10-26 16:37: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다음 달부터 도입되는 '백신 패스'와 관련해 불편과 형평성 문제 등이 제기되자 정부가 계도 및 홍보 기간을 운영하기로 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접종증명·음성확인제라는 새로운 제도가 현장에서 안착하려면 시간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지방자치단체들을 중심으로 계속 제기되고 있다"면서 "이에 일정 기간을 계도 및 홍보 기간으로 운영하는 방안도 논의되고 있다"고 전했다.

손영래 반장은 "오는 금요일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 최종안을 발표할 때 함께 안내하겠다"고 예고했다.

또한 김부겸 총리는 26일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일상회복지원위원회의 심도 깊은 논의를 거쳐 접종증명 및 음성확인제를 실시하겠다"며 "다양한 의견을 충분히 듣고 공동체 전체의 일상회복을 촉진하는 방향으로 균형감 있게 제도를 설계하고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10-26 16:37:07 수정 2021-10-26 16:37:07

#코로나19 , #백신패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