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식약처, 희석 없이 쓰는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허가 심사 중

입력 2021-12-01 10:07:46 수정 2021-12-01 10:07:4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화이자가 희석 없이 사용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백신인 ‘코미나티주0.1㎎/㎖’의 수입품목허가를 신청했다.

이에 따라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지난달 30일 허가심사 검토에 착수했다.

해당 품목은 기존에 허가된 화이자 백신 ‘코미나티주’와 유효성분은 같으나 사용 방법상 따로 희석하지 않고 바로 사용할 수 있어 사용자 친화적이다. 1회 투여량은 30㎍으로 기존 허가 백신과 동일하다.

이 품목은 지난달 3일과 19일에 각각 유럽과 미국에서 사용 허가를 받았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12-01 10:07:46 수정 2021-12-01 10:07: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