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미국,코로나 가정용 검사키트 무표 배포

입력 2021-12-22 14:40:51 수정 2021-12-22 14:40:5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국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변이종인 오미크론 확산을 막기 위해 가정용 자가진단 키트를 무료 배포한다. 수량은 5억개다.

22일 조 바이든 대통령은 대국민 연설에서 국방물자법을 동원해 코로나19 자가 진단 키트 5억개를 내년부터 무료 배포하겠다고 발표했다.

크리스마스 등 연휴를 앞두고 미국 내에서는 이동량이 증가하며 코로나19 검사소가 포화상태에 이르렀다. 이에 미 정부는 인터넷 사이트에서 진단 키트 신청을 받아 우편을 통해 무료로 발송하기로 했다.

정책 도입 시점이 너무 늦은 것 아니냐는 물음에 바이든 대통령은 "아무도 오미크론이 이렇게 빨리 퍼질 줄 예상하지 못했다"면서 검사 키트가 부족한 이유를 갑작스러운 확진자 증가로 분석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12-22 14:40:51 수정 2021-12-22 14:40: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