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기차 승차권 음성으로 예매 가능

입력 2021-12-28 09:47:37 수정 2021-12-28 09:47:3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앞으로 기차 승차권을 예매할 때 음성 인식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코레일(한국철도공사)은 28일부터 삼성전자 인공지능 ‘빅스비’와 승차권 예매 앱 ‘코레일톡’을 연동해 열차시간표 조회와 승차권 결제를 쉽고 편리하게 할 수 있도록 했다.

해당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빅스비 기능을 제공하는 스마트폰이 필요하다. 빅스비 마켓플레이스의 ‘코레일 캡슐’ 사용에 동의한 후, ‘코레일에서~’를 붙여서 음성예매 내용을 말하면 된다.


또한 스마트폰에서 "하이 빅스비, 코레일에서 내일 부산가는 열차 찾아줘" 등 음성 명령을 통해 원하는 열차를 선택하면, 코레일톡과 연계해 바로 승차권을 결제하고 발권받을 수 있다.

심병준 코레일 미래기술처장은 "스마트폰 이외에 AI스피커나 IPTV 등 다양한 기기에 음성예매 서비스를 확대해 철도 이용객의 승차권 예매 편의를 더욱 향상시키겠다"고 밝혔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12-28 09:47:37 수정 2021-12-28 09:47:37

#기차 , #승차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