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버거킹도 가격 인상…"원자잿값 등 제반 비용 상승"

입력 2022-01-05 09:47:45 수정 2022-01-05 09:47:4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버거킹의 33종 제품의 가격이 평균 2.9% 인상된다.

버거킹은 5일 원자재 및 제반 비용 상승으로 인해 7일부터 제품 가격을 인상한다고 밝혔다.

버거류 25종과 그 외 8종 가격이 평균 2.9% 오르며 평균 인상액은 215원이다.

대표 버거인 와퍼가 6100원에서 6400원으로, 와퍼 주니어는 4300원에서 4400원으로, 프렌치프라이가 1700원에서 1800원으로 가격이 인상된다.

버거킹 관계자는 "해외 생산 및 물류 대란에 따른 원자재 가격 급등 및 최저 임금 인상을 포함한 각종 제반 비용 상승 등 다양한 외부 요인의 영향으로 불가피하게 내린 결정"이라며 "버거킹은 앞으로도 최상의 서비스와 고객 만족을 제공하기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1-05 09:47:45 수정 2022-01-05 09:47:45

#버거킹 , #가격 , #인상 , #와퍼 , #맥도날드 , #롯데리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