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스타벅스 음료 가격 올린다…'원두, 부재료 가격 상승"

입력 2022-01-07 09:57:54 수정 2022-01-07 09:57:5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언스플래쉬



스타벅스 음료 가격이 13일부터 인상된다.

스타벅스 코리아는 이달 13일부터 음료 메뉴 중 일부 가격을 100~400원씩 올린다고 7일 밝혔다.

스타벅스는 "현재 판매하는 음료 53종 중 카페 아메리카노, 카페 라떼를 포함한 46종의 가격이 인상된다"며 "최근 원두 가격과 각종 원·부재료 가격의 상승, 코로나19로 인한 국제 물류비 증가 등이 가격에 압박을 줬다"고 가격 인상 이유를 밝혔다.

스타벅스의 가격 인상은 2014년 7월 이후 약 7년 6개월만이다.

카페 아메리카노·카페 라떼·카푸치노 등 23종은 400원, 카라멜 마키아또·스타벅스 돌체 라떼·더블 샷 등 15종은 300원, 프라푸치노 등 7종은 200원, 돌체 블랙 밀크티 1종은 100원이 인상된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지금까지는 직간접적인 비용 절감 등을 통해 가격 인상 요인을 내부적으로 흡수해왔다"며 "앞으로 개인컵 이용 고객을 위한 혜택 등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1-07 09:57:54 수정 2022-01-07 09:57:54

#스타벅스 , #음료 , #가격 , #원두 , #카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