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시, 설 맞이 팔도특산물 할인 판매

입력 2022-01-09 21:40:23 수정 2022-01-09 21:40: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가 설을 맞아 오는 10일부터 31일까지 상생상회와 롯데백화점에서 팔도특산물로 구성된 명절 직거래장터를 진행한다.

팔도특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지역상생 거점공간인 ‘상생상회’ 매장에서는 전국 16개 시도의 218개 농가에서 생산한 총 549개 상품을 판매한다. 의성 새싹삼, 영광 굴비, 완도 전복세트, 제주 한라봉 등 각 지역을 대표하는 특산물로 구성된 설 선물세트을 만날 수 있다. 아울러 건나물, 한과, 전통주 등 제수상품을 원가보다 최대 38%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

롯데백화점에서는 전국 총 32개 지점에 배치된 설 선물세트 카탈로그 ‘설마중’을 통해 원주 전통기름세트, 강진 건표고세트 등 전국 9개 농가, 9개 품목을 10일부터 내달 1일까지 구입할 수 있다.

황보연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설 명절을 맞아 지역의 우수 농특산물 판매를 촉진하고, 코로나19로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특별전을 마련하게 됐다"며 "좋은 제품이 많이 유통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판로 지원해, 지역과 서울, 농어민과 소비자가 모두 상생하는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1-09 21:40:23 수정 2022-01-09 21:40:23

#서울시 , #팔도특산물 , #상생상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