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경기·충남에 오후 9시까지 초미세먼지 위기경보 '관심' 단계 지속

입력 2022-01-10 11:21:13 수정 2022-01-10 11:21:1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환경부가 10일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서울·인천·경기·충남에 발령된 초미세먼지 위기경보 '관심' 단계를 지속하고, 세종·충북·전북은 추가로 발령했다.

앞서 해당 지역은 지난 9일 자정부터 오후 4시까지 초미세먼지(PM2.5)의 일평균 농도가 50㎍/㎥를 초과했거나 주의보가 발령됐고, 10일도 일평균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되어 비상저감조치 발령기준을 충족했다.

이에 따라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된 지역에 소재한 석탄발전 4기 가동정지 및 31기 상한제약 등 석탄발전에 대한 감축 운영이 실시된다.

아울러 폐기물소각장 등 공공사업장을 포함한 비상저감조치 시행 지역에 위치한 미세먼지 다량배출 사업장에서는 조업시간 변경, 가동률 조정 또는 효율 개선 등의 조치가 시행된다.

건설공사장에서는 공사시간 변경‧조정, 살수차 운영, 방진덮개 씌우기 등 날림먼지 억제조치를 해야 하며,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운행제한도 실시된다.

정부는 현재 상황이 모레부터 점차 해소될 것으로 예상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1-10 11:21:13 수정 2022-01-10 11:21:13

#미세먼지 , #초미세먼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