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尹, "어린이집 등에 알러지 대처 인력 ↑"

입력 2022-01-28 14:05:35 수정 2022-01-28 14:08: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 Youtube 윤석열 후보 59초 쇼츠 영상 캡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28일 유튜브 계정을 통해 '보육시설 알러지 대처 인력 확대 배치' 등 공약을 담은 '59초 쇼츠'를 공개했다.

이날(28일) 윤 후보는 17번째 생활밀착형 공약으로 '보육시설 알러지 대처 인력 확대 배치'를 약속했다. 먼저 국공립 보육시설부터 보건 인력과 식품 전문 인력 배치를 지원하고, 이어 사립 어린이집·유치원 등으로 확대 지원할 계획이다. 관련 인력을 배치할 시 국가가 비용의 절반을 부담한다.

이 중 하나로 아나필락시스 환자를 위한 조치가 포함됐다. 아나필락시스 환자는 기관지를 확장해 숨을 잘 쉴 수 있도록 해주는 에피네프린 약물을 투약하고 응급실로 옮기는 등 응급 처치가 중요하다.

하지만 국공립 및 사립 보육시설에 이같은 응급 처치를 전담할 인력이 부족하고 식품 전문 인력 역시 충분하지 않다. 결과적으로 모든 책임이 보육 시설에 전가되는 경우가 많아, 일부 시설에서는 유사한 증상을 보이는 아동의 입학을 거부하는 사례도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식품 알레르기로 인한 아나필락식스 0~9세 진료자 수는 2016년 879명, 2017년 1077명, 2018년 1222명, 2019년 1301명, 2020년 1176명으로 해마다 증가 추세에 있다.

국민의힘 선대본 관계자는 “‘보육시설 알러지 대처 인력 배치’로 아이들이 알러지 문제로 입학을 거부당하는 사태를 막고, 학부모의 돌봄 부담을 덜어주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1-28 14:05:35 수정 2022-01-28 14:08:07

#윤석열 , #어린이집 , #알러지 , #공약 , #국민의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