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극장 가기 어려운 연휴…집에서 볼만한 TV영화는?

입력 2022-01-30 15:00:01 수정 2022-01-30 15: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설날 전후로 즐거움을 선사할 TV영화 프로그램을 소개한다.

▲ 좀비 오컬트 판타지 등 색다른 장르를 찾는다면

네이버 영화


쥬만지(EBS1 오후 1시 20분)
주디와 피터는 교통사고로 부모를 여의고 고모와 살기 시작한다. 출근한 고모가 없는 사이 남매는 다락방에서 이상한 북소리를 듣게 된다. 그곳에서 발견한 것은 쥬만지 게임판이었다. 쥬만지 게임 세계에 들어간 남매는 이전에 26년 전 먼저 쥬만지 세계에 들어와 있었던 알랜 패리쉬를 만나게 된다. 게임이 진행될수록 다양한 세상이 펼쳐진다.

네이버 영화


기묘한 가족(JTBC 오전 7시 40분)
좀비 중에서도 덜 무섭고 의사소통이 되는 ‘쫑비’를 데려다 패밀리 비즈니스를 하려는 가족들. 이로 인해 적막했던 동네에 활기가 생기지만 일이 이상하게 꼬여버렸다. 이 가족과 마을에게 무슨 일이 생긴 걸까?

네이버 영화


사자(SBS 오전 9시 50분)
격투기 챔피언인 용후는 손바닥에 상처가 생겨 이를 구마사제 안신부에게 보인다. 그리고 그를 통해서 이 상처에 특별한 힘이 있음을 알게 되고, 선과 악 중에 하나를 선택해야 하는 기로에 서게 된다.

네이버 영화


#살아있다(SBS 오후 5시)
잠을 자고 일어났는데 외부와 연락할 수 없는 단절 상태가 됐다. 집에 있던 식량도 다 떨어져가는 상황에서 건너편 아파트에 누군가 있음을 알게 되고, 이 생존자와 살아 남기 위한 고군분투가 시작된다.

▲먹먹한 가족애를 느끼고 싶다면

네이버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EBS1 오후 10시 55분)
진정한 형제는 아니지만 서로의 몸과 머리가 되어 주는 이들은 같은 복지시설에서 살고 있다. 그러던 어느 날 복지시설을 나와 떨어지게 되자 지적장애인이지만 뛰어난 운동 신경을 가진 동구에게 머리가 비상한 세하는 수영 대회에 나가도록 권한다.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 위한 것. 잘 풀릴 것만 같은 아이디어였지만 동구의 친엄마가 동구를 찾아오면서 이야기는 다른 국면을 맞이하게 된다.

네이버 영화


세자매(KBS2 오후 11시 20분)
각각 성격이 다른 세 자매가 아버지 생일을 맞아서 오랜만에 한자리에 모인다. 성격만큼 삶을 대하는 태도도 모두 다르지만 저마다 말하지 못하는 사정을 갖고 있는 자매는 아버지에게 사과를 요구한다.

네이버 영화


담보(MBC 오후 11시 10분)
두 사채업자는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담보로 9살된 아이를 맡는다. 이후 부유한 친척집에 간 줄 알고 아이를 보냈으나 사실은 그곳에서 폭력을 견디고 있었던 것을 보고 두 사채업자는 아이를 데려와 직접 키우기 시작한다. 중간에 아이의 엄마도, 아빠도 찾았지만 세 사람에게 시련이 찾아온다.

네이버 영화


82년생 김지영(SBS 오전 10시 50분)
단란한 가정을 꾸리고 살고 있는 82년생 지영에게 가족은 큰 힘이 된다. 하지만 어느 순간부터 자기 자신을 잃어버리고 있다는 생각에 지영은 심란해지며 불쑥 날카로움을 드러내게 되고 그런 그녀를 보면 남편은 걱정하지만 지영은 ‘괜찮다’는 말을 반복한다. 가족을 위해서 포기해야 하는 것이 많았던 지영에게는 말하지 못할 과거가 있었다.

사진 : 네이버 영화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1-30 15:00:01 수정 2022-01-30 15:00:01

#쥬만지 , #기묘한가족 , #사자 , #살아있다 , #특선영화 , #나의특별한형제 , #연휴편성 , #세자매 , #담보 , #82년생김지영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