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주민등록증, 이제 스마트폰으로 휴대하세요"

입력 2022-02-10 14:51:23 수정 2022-02-10 15:42: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앞으로 주민등록증 확인을 스마트폰으로 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가 시작된다.

4월부터 시범서비스가 시행되며, 올해 상반기부터 '정부24' 앱, 하반기부터 통신 3사의 '패스' 앱으로 정식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통신3사는 행정안전부와 주민등록증 모바일 확인서비스의 보안 강화 및 이용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이용하면 주민등록증 실물 없이도 수록 사항과 진위를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지난달 공포된 개정 주민등록법에 따라 서비스 도입 근거가 마련됐다.

통신3사와 행안부는 이번 협약을 통해 본인 명의로 개통한 하나의 스마트폰으로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정하고, 본인·단말인증을 강화하며 공공 및 민간으로 활용기관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용자는 정부24와 패스 앱을 통해 본인확인 절차를 진행한 후 신분확인번호(QR코드)와 주민등록증 수록사항을 화면에 표시하거나 QR코드를 촬영하는 식으로 주민등록증의 진위를 파악할 수 있다.

서비스 활용처로는 ▲ 민원서류를 접수할 때 또는 자격을 인정하는 증서를 발급할 때 ▲ 편의점, 식당 등 일상생활에서 성년자 여부를 확인할 때(멤버십 등 민간서비스 영역 포함) ▲ 공항, 여객터미널에서 탑승 시 신분확인이 필요할 때 ▲ 사인 간 계약이나 거래 시에 본인 여부를 확인할 때 등이 계획되고 있다고 통신3사는 설명했다.

행안부는 앞으로 다양한 곳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관계부처 및 민간기관과 협의를 진행중이며, 이달 중 수요 기관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통신3사는 "국민들에게 편리하고 안전한 공공 서비스를 행정안전부와 함께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민들이 패스를 통해 다양한 신분증을 활용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패스 앱은 2020년 6월부터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패스 가입자 3천600만명 중 이 서비스 이용자는 370만명에 달한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2-10 14:51:23 수정 2022-02-10 15:42:08

#정부24 , #스마트폰 , #주민등록증 , #통신사 , #행안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