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시, 한부모가족 아동양육비 월 20만원으로 상향

입력 2022-02-20 17:35:24 수정 2022-02-20 17:35:2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가 올해 한부모 가족 지원사업을 확대한다.

시는 한부모 가족이 증가하는 추세에 있고, 정책적 수요가 다양해지고 있는 만큼 한부모 가족 지원 사업을 확대·강화한다고 20일 밝혔다.

우선 생계급여를 받는 한부모에게 자녀 1인당 월 10만원씩 지원했던 아동양육비를 올해부터는 월 20만원씩 전액 지급한다.

'한부모 가족 아동양육비'는 중위소득 52% 이하 한부모 가족을 대상으로 18세 미만 자녀 1명당 월 20만원씩 지원하는 제도로, 그동안 생계급여를 받는 한부모에게는 절반인 월 10만원을 지원해왔다.

어린 나이에 자녀를 혼자서 키우는 만 24세 이하 청소년 한부모에게도 아동양육비를 자녀 1인당 월 25만원에서 월 35만원으로 전액 지원한다.

아동양육비를 지원받을 수 있는 대상도 확대한다.

시는 지원 대상자의 소득을 산정할 때 일하는 한부모의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해 근로·사업소득을 30% 공제해 소득을 산정하기로 했다. 이렇게 되면 기존 근로·사업소득이 중위소득 52%를 넘어 지원을 받지 못했던 한부모 가족에게도 아동양육비 지원 혜택이 돌아갈 전망이라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혼자서 일 또는 학업과 양육을 병행해야 하는 한부모를 돕기 위해 가사도우미를 파견하는 '한부모 가사 지원 서비스'도 확대한다.

지원 대상은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 한부모로, 가사서비스 제공 횟수를 월 3회에서 월 4회로 늘린다. 기준 중위소득 52% 이하 한부모에게는 무료로 가사서비스를 제공한다.

자립 경험이 있는 선배 한부모가 초기 한부모의 자립을 돕는 '한부모 생활 코디네이터' 사업과 한부모 가족 복지시설 종사자에 대한 지원도 늘릴 방침이다.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의 한부모 가구는 29만8천389가구로, 전체 412만6천524가구(2020년 12월 기준) 중 7.2%를 차지한다.

만 18세 미만 자녀를 둔 저소득 한부모 가족은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있는 동주민센터 또는 한부모상담전화, 온라인으로 지원을 신청하면 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2-20 17:35:24 수정 2022-02-20 17:35:24

#한부모가족 , #아동양육비 , #서울 , #한부모가족 아동양육비 , #아동양육비 지원 , #한부모 가족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