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자궁경부암 백신 정부 지원 대상 확대

입력 2022-03-10 14:11:01 수정 2022-03-10 14:11: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는 14일부터 정부가 자궁경부암 무료 예방접종 대상을 기존 만 12세에서 만 17세 이하로 확대한다. 더불어 만 26세까지의 저소득층 여성도 자궁경부암 백신 무료 접종이 가능해진다.

질병관리청은 사람유두종바이러스(HPV) 감염증 예방접종 국가 지원 대상에 ▲만 13~17세(2004년 1월 1일~2008년 12월 31일 출생)와 ▲만 18~26세(1995년 1월 1일~2003년 12월 31일) 저소득층 여성을 포함했다. 각각 29만명과 10만명이다.

지원 대상인 성인 여성은 기초생활보장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자격 확인 서류를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에 제시하면 무료로 백신을 맞을 수 있다. 지정의료기관은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정은경 질병청장은 "2019년 3,273명이 자궁경부암으로 진단 받았고, 898명이 같은 병으로 사망했다"며 "HPV 예방접종으로 더 많은 여성들의 건강이 증진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3-10 14:11:01 수정 2022-03-10 14:11:01

#자궁경부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