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스라엘서 신종변이 발견…'오미크론+스텔스오미크론'

입력 2022-03-17 10:40:03 수정 2022-03-17 10:40: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금까지 보고된 적 없는 새로운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이스라엘에서 발견됐다고 현지 언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스라엘 보건부는 해외여행을 마치고 귀국한 2명의 여행객을 대상으로 한 유전자증폭(PCR) 검사 결과, 오미크론 변이와 스텔스 오미크론이 결합한 새로운 변이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보건부는 "이 변이는 지금까지 세상에 알려지지 않았던 것"이라며 "감염자는 가벼운 발열과 두통, 근육 위축 증세를 보였지만 특별한 의료 대응이 필요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스라엘 코로나19 대응 책임자인 살만 자르카 박사는 군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현재로선 이 변이가 감염자의 증세가 중증으로 악화할 것으로 우려하진 않는다"는 입장을 밝혔다.

보건부 최고행정 책임자인 나흐만 아쉬 교수는 "새로운 변이는 이스라엘에서 유래했을 가능성이 있다. 다만, 이것이 어떤 의미를 가지는지 아직 알 수 없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3-17 10:40:03 수정 2022-03-17 10:40:03

#오미크론 , #스텔스 , #변이 , #코로나 , #이스라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