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반응 재밌어서" 거리에서 여성만 골라 비비탄 쏜 30대

입력 2022-03-18 17:30:09 수정 2022-03-18 17:30: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길에서 여성만 골라 비비탄 총을 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A씨(30대)를 붙잡아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월부터 최근까지 자신의 차를 타고 익산시 영등동 일대를 돌며 길을 지나는 여성의 팔과 다리 등에 비비탄 총을 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들의 신고를 받고 추적에 나선 경찰은 CCTV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용의자를 특정하고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40~50㎝ 길이의 비비탄 소총을 가지고 있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총을 쐈을 때 남성보다 여성의 반응이 더 크다보니 여성만 골라 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파악된 피해자 20여 명 외에 추가 피해자가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18 17:30:09 수정 2022-03-18 17:30:09

#비비탄 , #여성 , #비비탄 소총 , #전북 익산경찰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