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CGV, 영화 관람료 올린다…'펜데믹 이후 3번째'

입력 2022-03-25 11:13:03 수정 2022-03-25 11:13: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멀티플렉스 극장 CGV가 코로나19 영화 관람료 인상 소식을 알렸다. 팬데믹 이후 세 번째 인상이다.

CGV는 다음 달 1일부터 영화 관람료를 1천∼5천원 인상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성인 2D 영화 관람료는 1천원 올라 주중 1만4천원, 주말 1만5천원으로 조정된다. IMAX를 포함한 4DX, ScreenX, SPHEREX, 스타리움 등 기술 특별관은 2천원, 씨네드쉐프, 템퍼시네마, 골드클래스 등 고급관은 5천원씩 인상된다.

무비머니(영화관람권)도 동일하게 오른다. 단, 군인·경찰·소방공무원 및 장애인·국가 유공자 우대 요금은 인상에서 제외됐다.

CGV 측은 "코로나19 이후 적자가 누적돼 경영 위기가 가중되고, 제작 및 투자·배급 등 영화산업 생태계 전체가 더는 버틸 힘이 없어 생존을 위해 불가피하게 가격을 인상하게 됐다"고 밝혔다.

앞서 CGV를 비롯한 멀티플렉스 극장들은 팬데믹이 시작된 지 1년째이던 2020년 10∼11월 관람료를 인상했고, 6개월 만인 지난해 4∼6월 다시 인상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3-25 11:13:03 수정 2022-03-25 11:13:03

#cgv , #영화관 , #관람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