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늘부터 만 5~11세 소아 백신 접종 시작

입력 2022-03-31 09:41:36 수정 2022-03-31 09:41: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늘(31일)부터 전국 소아접종 지정 위탁의료기관 1200여 곳에서 만 5세∼11세 소아·아동에 대한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이날부터 만 나이 기준 5∼11세(2010년생 중 생일이 지나지 않은 아동∼2017년생 중 생일이 지난 아동)가 백신 접종 연령에 포함된다.

추진단은 ▲면역저하 아동 ▲당뇨, 비만, 만성 폐·심장·간·신장 질환 아동 ▲신경-근육 질환 아동 ▲만성질환으로 사회복지시설 등에서 생활 중인 아동 등 고위험군은 적극적으로 접종을 받아달라고 권고했다. 이들은 접종 전에 확진 이력이 있다고 해도 중증 진행을 막기 위해 접종을 받을 것을 권고했다.

일반 소아에 대해서는 보호자가 자율적으로 접종 여부를 판단하도록 했다. 다만 고위험군 아동과 달리 1차 접종 전에 확진되거나 1차 접종 후에 확진됐다면 이후 접종을 권고하지 않는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누리집을 통해 지난 24일부터 사전 예약이 진행 중이며, 28일 기준으로 예약률은 1.3%(314만7천942명 중 4만925명)다.

권근용 추진단 예방접종관리팀장은 "접종 권고 대상을 기저질환 등 면역 저하 요인이 있는 고위험군 소아로 한정했기 때문에 5∼11세 전체 예약률은 낮을 수밖에 없다"며 "일반 소아의 경우, 관련 의료계나 학회를 통해 진료 과정에서 접종 필요성을 안내하는 방식으로 접종을 독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31 09:41:36 수정 2022-03-31 09:41:36

#백신 , #접종 , #백신 접종 , #소아 백신 , #아동 백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