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양세형, 식당서 하임리히법으로 기도 막힌 노인 살려

입력 2022-04-19 09:00:05 수정 2022-04-19 09:00: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개그맨 양세형이 한 식당에서 음식이 목에 걸려 호흡곤란을 겪는 노인을 구조했다.

19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양세형은 지난 17일 오후 7시경 서울 강남구 도곡동의 한 식당에서 옆 좌석에서 식사하던 한 노인이 호흡곤란을 호소하는 것을 보고 응급처치인 하임리히법을 시도했다.

당시 노인의 아들이 먼저 하임리히법을 시도했으나 상태가 나아지지 않자 이를 지켜보던 양세형이 다시 시도해 노인을 구했다.

식당 측은 구급 신고를 했으나 양세형의 조치에 따라 노인이 기력을 되찾자 신고를 취소했다.

식당 매니저 남명자(65) 씨는 "양세형이 능숙하게 할머니에게 처치하는데 고맙고 감동적이었다"고 이 매체를 통해 목격담을 전했다.

양세형은 고정 출연 중인 SBS '집사부일체'에서 119구조대원 팀에게 CPR 등 응급처치 교육을 받은 바 있다.

양세형은 노인을 구한 후 식사를 마치고 식당을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측은 별도로 입장을 밝히지 않겠다고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4-19 09:00:05 수정 2022-04-19 09:00:05

#양세형 , #식당 , #기도 , #노인 , #개그맨 양세형 , #하임리히법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