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터넷 쇼핑몰 즐겨찾는 김건희 여사…쇼핑몰 대박, 가격은 더 '대박'

입력 2022-05-04 10:43:33 수정 2022-05-04 10:43:5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배우자 김건희 코바나콘텐츠 대표가 3일 충북 단양 구인사를 방문한 가운데, 김 대표가 착용한 의상이 온라인 상에서 큰 화제가 됐다.

대한불교 천태종 총본산인 구인사를 방문한 김대표는 목까지 단추를 모두 채운 흰색 셔츠 위에 푸른색 재킷을 걸쳤다. 하의로는 핀턱 주름이 잡힌 A라인 치마를 입었고, 굽이 낮은 검은색 단화를 신은 모습이었다.

김 대표의 착장이 공개된 이후 온라인상에서는 김 대표가 착용한 치마 가격이 화제가 됐다. 김 대표가 입은 치마로 추정되는 제품은 한 온라인쇼핑몰에서 자체 제작한 상품으로, 현재 5만4000원에 판매되고 있다.

김 대표 지지자들은 팬카페 ‘건사랑’에 해당 제품의 상세페이지를 공유하며 “여기서 파는데 지금 주문 대폭주 중이란다. 여사님 입은 블랙도 예쁘지만 베이지색도 예뻐서 저도 하나 사려 한다”, “키가 커서 그런지 모델보다 더 우아하다”, “또 품절 되겠다” 등 글을 올렸다. 일부는 김정숙 여사의 옷값 논란에 빗대 “5만원대 치마라는데 누구랑은 차원이 다르다” 등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김 대표는 공개 행보에 나설 때마다 검소한 패션으로 화제가 됐다. 이전에 입었던 옷을 여러 번 다시 입은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지난 1월 스튜디오에서 프로필 사진을 촬영하면서 김 대표가 입은 재킷은 과거 언론 인터뷰 당시 착용했던 것과 동일한 것이었다. 지난해 대국민 사과 때도 수년 전 언론 인터뷰 때와 같은 검은색 재킷과 스카프를 착용했다.

지난달에는 서울 서초동 자택 인근을 산책하면서 경찰견과 찍은 사진이 공개된 이후, 김 대표가 착용하고 있던 아이보리색 슬리퍼가 화제가 됐다. 김 대표가 이 슬리퍼를 신은 모습은 지난 2월 윤 당선인의 트위터에 게시된 사진에도 담겼다. 이 상품은 3만원대로 온라인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김 대표의 모습이 공개된 직후 주문량이 많아져 잠시 품절되기도 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5-04 10:43:33 수정 2022-05-04 10:43:57

#김건희 , #쇼핑몰 , #옷 , #가격 , #사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