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어린이날 앞두고 화재로 70대 노인·7살 손자 참변

입력 2022-05-05 12:20:02 수정 2022-05-05 12:2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어린이날을 하루 앞두고 아파트에서 불이 나 7살 어린이와 할아버지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경찰과 소방에 따르면 서울 영등포소방서는 전날 오후 9시20분께 영등포동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불은 약 한 시간여 만인 오후 10시18분께 완전히 꺼졌지만, 이 화재로 집안에 있던 70대 남성 A씨와 외손자 B군(7세)이 숨진 것으로 파악됐다.

화재로 놀란 주민 14명이 자력으로 대피했고, 추가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1차 감식을 마쳤지만 화재원인은 파악되지 않았다. 6일 오전 사망자 부검과 함께 합동감식을 벌일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특별한 방화 혐의점이 발견되진 않았으나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 중"이라고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5-05 12:20:02 수정 2022-05-05 12:20:02

#어린이날 , #화재 , #노인 , #손자 , #손자 참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