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코로나19 먹는 치료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에도 대항력 있어

입력 2022-05-09 10:30:21 수정 2022-05-09 10:30: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팍스로비드, 라게브리오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먹는 치료제가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도 대항력을 갖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은 코로나19 먹는 치료제의 오미크론 세부계통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효능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해당 분석은 팍스로비드와 라게브리오 등 코로나19 먹는 치료제를 대상으로 했다. 이들로 국내 유행 코로나19 오미크론 세부계통 바이러스에 대한 항바이러스 효능을 세포 수준에서 바이러스 증식이 억제되는 약물 농도 측정을 통해 평가했다.

그 결과 두 가지 모두 국내 유행 오미크론 세부계통 바이러스에 대해 기존 델타 변이 바이러스와 비교 시 효능이 유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주사제로 사용하고 있는 베클루리주 역시 오미크론 세부 계통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항바이러스 효능이 유지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 원장은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발생 시 국내에서 사용 중인 치료제의 효능을 지속적으로 평가할 예정"이라며 "국립감염병연구소 신종바이러스 연구센터를 중심으로 운영 중인 항바이러스 거점실험실과의 협력을 통하여 치료제 탐색 기술 고도화 등 치료제 개발 대응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5-09 10:30:21 수정 2022-05-09 10:30:21

#코로나 , #오미크론 , #델타바이러스 , #팍스로비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