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또 먹튀' 왜 이러나...부산 횟집서 음식 먹고 사라진 청년들

입력 2022-05-10 11:00:10 수정 2022-05-10 11:00: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부산의 한 식당에서 손님 두 명이 음식을 먹고 계산을 하지 않은 채 사라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0일 부산 해운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 9시30분쯤 해운대의 한 횟집에서 2~30대로 추정되는 A씨 등 2명이 4만원 상당의 향어회와 술을 주문해 먹은 뒤 사라졌다.

식당 주인은 이들을 사기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횟집 인근의 폐쇄회로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들을 추적 중이다.

앞서 식당 주인은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먹튀 사건 공개수배 노 모자이크'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범행 영상을 올렸다.

그는 "이달 6일 저녁 계획적인 먹튀 사건을 당했다"며 "계산하지 않고 먹튀 한 두 청년을 공개수배하기로 결단했다"고 밝혔다.

이어 "알아보니 요즘 유행처럼 이런 일이 허다하다. 당해도 귀찮아서 신고 안 하거나, 처벌이 약해서인지 경찰관들도 사건 대응에 대해서 소극적인거 같다"며 "전국의 외식업 자영업자들을 힘빠지게 하는 먹튀 범죄를 용인하는 사회 분위기가 되어서는 절대 안 된다"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업주는 사라진 남성 2명의 구체적인 인상 착의와 함께 CCTV에 포착된 이들의 모습을 공개하고 "이들을 알거나 검거에 결정적인 제보를 주시는 분에게는 10만원 상당의 음식점 이용권 또는 백화점 상품권을 사례하겠다"고 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5-10 11:00:10 수정 2022-05-10 11:00:10

#먹튀 , #부산 , #횟집 , #청년 , #부산 횟집 , #부산 해운대경찰서 , #먹튀 사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