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멱살 잡은 백화점 VIP 행사...무슨 일이?

입력 2022-05-23 16:41:29 수정 2022-05-23 16:41:4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백화점에서 연간 2천만원 이상을 사용한 우수 고객들을 초청한 프라이빗 쇼핑 행사에서 고객들 간 싸움이 벌어져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23일 유통업계 등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휴점일이었던 이날 소공동 본점과 잠실점, 동탄점, 부산점에서 VIP 고객을 초대해 '에비뉴엘 쇼핑데이'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초청장을 받은 고객과 동반자 1명이 참석할 수 있었는데, 초청 대상은 1년에 2천만원 이상 구입한 우수고객인 MGV 고객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매장들은 초청장을 받은 고객만을 대상으로 명품 등을 쇼핑할 수 있도록 했다.

개장 시간은 10시 30분이었지만 그 전부터 백화점 앞에는 입장을 대기하는 줄이 길게 늘어섰다.

특히 평소 구매가 쉽지 않은 샤넬 등 명품 브랜드가 인기 상품을 풀었다는 소문이 나면서 많은 사람들이 몰렸다.

소공동 본점의 명품 시계 매장에서는 30대 남성 2명이 시계 구입 과정에서 멱살잡이 등 실랑이를 벌여 한때 경찰이 출동하기도 했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전부터 1년에 1∼2번 해 온 행사"라면서 "코로나19 사태 이후에는 처음 열리는 행사라 유독 많은 사람이 몰린 것 같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5-23 16:41:29 수정 2022-05-23 16:41:43

#롯데백화점 , #vip , #프라이빗 , #샤넬 , #명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