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출산

Pregnancy & birth

"집안 일 걱정 마세요" 관악구, 임신부 가사서비스 비용 지원

입력 2022-05-27 11:07:27 수정 2022-05-27 11:07:5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관악구가 6월부터 임신부 가사지원서비스 시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서울시의 '2022년 지역사회서비스투자사업'의 일환으로, 임신부 가정을 대상으로 바우처 카드를 지급을 통해 청소·설거지·세탁 등 각종 가사서비스 비용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관악구에 거주하는 기준중위소득 150% 이하 임신부 가정이다. 고위험임신부, 자녀가정, 맞벌이가정 순으로 우선 지원하며 연령 제한은 없다.

가사·간병지원사업, 보훈재가복지서비스, 아이돌봄사업 등 유사 서비스 이용자는 제외된다.

선정된 지원 대상자에게는 2개월간 주 1회, 회당 4시간의 가사서비스 비용을 지원하며, 지원 금액은 최대 43만2천원이다. 대상자는 지정 업체에서 바우처 카드로 서비스 비용을 결제하면 된다.

신청은 이달 30일부터 9월 16일까지 거주지 동주민센터로 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임신으로 가사 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5-27 11:07:27 수정 2022-05-27 11:07:52

#관악구 , #임신부 , #가정 , #가사서비스 , #서울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