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프로포폴 등 마약류 처방 명의도용 못하도록 조회 쉬워진다

입력 2022-05-31 16:16:43 수정 2022-05-31 16:16:4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와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이 31일부터 ‘내 투약이력 조회’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는 본인의 의료용 마약류 투약이력과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다. 기존에는 PC를 통해서만 접속할 수 있었으나 앞으로는 모바일 앱으로도 조회할 수 있게 됐다.

식약처는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으로 보고된 본인의 처방정보를 희망자에 한해 문자·이메일 또는 앱 푸시 알림 방식으로도 알려주기로 했다.

이를 활용하면 본인 명의로 다른 사람이 마약류를 처방 및 조제받는 명의도용 등의 불법 발생 상황을 확인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안전사용기준, 중복처방 등 효능군별 주의정보와 본인의 사용현황을 전체 투약자들의 사용평균과 비교한 비교통계도 제공받는다. 스스로 오남용 여부를 가늠해 예방할 수 있게 유도하는 것이다.

개인별 마약류 투약이력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으로 수집된 빅데이터를 토대로 제공되며, 조회시점으로부터 지난 2년간의 투약이력을 확인할 수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5-31 16:16:43 수정 2022-05-31 16:16:43

#식품의약품안전처 , #마약류 , #프로포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