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자궁내막증 환자 급증…발병률 높은 연령대는?

입력 2022-06-23 13:49:53 수정 2022-06-23 13:49:5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내에서 자궁내막증을 앓고 있는 환자가 최근 5년간 48.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발표한 자궁내막증 건강보험 진료 현황에 따르면 자궁내막증 진료 인원은 2016년 10만4689명에서 2020년 15만5183명으로 48.2% 늘어 연평균 증가율은 10.3%로 조사됐다.

연령대별로는 지난 2020년 기준 40대가 6만9706명으로 44.9%로 가장 많았다. 30대가 25.8%, 50대는 17.4%였다. 특히 60대의 경우 지난 2016년 920명에서 2020년 2028명으로 120.4% 급증하는 추세를 보였다.

자궁내막증 건강보험 총진료비는 2016년 566억원에서 2020년 1016억원으로 450억원이 증가했다. 재작년 19세 이하 자궁내막증 진료 인원은 393명으로 전체 0.3%였다.

자궁내막증을 알기 위해서는 우선 자궁내막에 대해 알아야 한다. 자궁내막은 자궁 안쪽을 감싸고 있는 막을 말한다. 자궁내막증은 이러한 내막이 자궁 안쪽이 아닌 다른 곳으로 퍼지면서 염증 반응을 일으키는 것을 말한다.

이를테면 난소에 퍼지면 난소에 출혈을 일으켜 난소혹을 만들게 되고, 나팔관에 퍼지면 불임을 유발하는 식이다. 또한 복막에 자리를 잡았다면 복막유착으로 복통을 비롯한 통증이 느껴진다. 특히 임신 계획이 있는 경우라고 한다면 이러한 자궁내막증이 습관성 유산으로 이어질 우려가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6-23 13:49:53 수정 2022-06-23 13:49:53

#자궁 , #자궁내막증 , #여성질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