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새 옷 입고 출근한 아빠...'강남역 슈퍼맨' 유튜브로 알아"

입력 2022-08-11 11:44:55 수정 2022-08-11 11:44:5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기록적 폭우 속에서 배수로에 쌓인 쓰레기를 치워 화제가 된 '강남역 슈퍼맨'의 딸이 남긴 글이 화제다.

지난 10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그의 딸로 추정되는 A씨의 글이 올라왔다.

A씨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친구 인스타에서 목격한 강남역 슈퍼맨의 정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캡처해 올렸다.

A씨는 "어제 새로 산 옷 입고 좋아하면서 출근하신 우리 아빠. 어제 걱정돼서 전화했는데 강남에 갇혔다 하시더니, 밤새도록 혼자 하고 오신 일을 유튜브로 알았다"며 "참고로 머드 축제 갔다 온 사람처럼 새로 산 옷은 더러워져서 버려야 한다"라고 전했다.

지난 9일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실시간 강남역 히어로', '실시간 강남역 슈퍼맨' 이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을 공개한 누리꾼은 "아저씨 한 분이 폭우로 침수된 강남역 한복판에서 배수로에 쌓인 쓰레기를 맨손으로 건져냈다"며 "덕분에 종아리까지 차올랐던 물도 금방 내려갔다. 슈퍼맨이 따로 없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8-11 11:44:55 수정 2022-08-11 11:44:55

#슈퍼맨 , #유튜브 , #아빠 , #강남역 슈퍼맨 , #폭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