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추석연휴 빌라서 숨진 채 발견된 모녀 타살 정황...경찰 수사

입력 2022-09-22 09:41:42 수정 2022-09-22 09:41:4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추석 연휴 부산의 한 빌라에서 숨진 채 발견된 모녀에게서 타살 정황이 발견됐다.

22일 부산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사망한 A(40대·여)씨의 귀금속이 사라진 것이 확인됐다.
또 함께 숨진 채 발견된 B(10대·여)양의 휴대전화가 집 밖에서 발견돼 감식을 의뢰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이었던 지난 12일 낮 12시 49분께 부산 진구의 한 빌라에서 A씨와 딸 B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피를 흘린 채 거실에 있었고, B양은 자신의 방에서 발견됐다.

다른 방에서 잠을 자다 깬 10대 아들 C군이 이 같은 상황을 발견하고 이웃의 도움을 받아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부검에서 약물 성분이 검출돼 정확한 성분을 분석 중이다"면서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 중이다"고 설명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9-22 09:41:42 수정 2022-09-22 09:41:42

#연휴 , #모녀 , #타살 , #타살 정황 , #타살 가능성 , #추석 연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