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사라진 줄 알았던 '인육캡슐' 유통 정황 포착

입력 2022-09-28 09:29:07 수정 2022-09-28 09:29: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상기 이미지는 기사 내용과 무관함


국내에서 사라진 줄 알았던 '인육캡슐'이 여전히 유통되고 있는 정황을 정부가 포착했다.

인육캡슐은 사산한 태아나 태반을 분말이나 알약 형태로 만든 것으로 반인륜적인 것은 물론이고 인체 유해할 수 있어 주의가 당부된다.

28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김영선 국민의힘 의원이 관세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6년부터 작년까지 여행자 휴대품에서 적발된 인육캡슐은 1065정으로 모두 6건이었다.

▲2016년 476정(1건) ▲2017년 279정(3건) ▲2018년 300정(1건)이 적발됐으며 지난해 다시 사례가 발생했다.

일각에서는 인육캡슐을 자양강장제로 오해하고 있으나 제조 및 유통과정이 비위생적이기 때문에 유해할 수 있다.

김영선 의원은 "국민 안전을 위해 통관 단계에서 부적절한 물품이 국내로 반입되는 것을 철저히 차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9-28 09:29:07 수정 2022-09-28 09:29:07

#인육캡슐 , #관세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