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 지역 유치원 원서접수…'온라인 시스템' 도입

입력 2016-10-04 17:42:43 수정 2016-10-04 17:42:4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유치원 입학 지원 방식이 온라인 접수로 바뀐다. 내년부터 서울 권역별 유치원 원서 접수 및 추첨을 모두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시스템이 도입된다.

이에 따라 학부모가 일일이 유치원에 방문해 원서를 내고 직접 '공 뽑기' 등의 추첨을 해야 하는 불편이 사라질 전망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유치원 입학관리 시스템' 도입 학부모 설명회를 5∼12일 서울 시내 4개 권역별로 나눠 개최한다.

유치원 입학관리 시스템은 유치원의 원아 선발을 위한 원서접수, 선발, 등록을 인터넷을 이용해 온라인으로 처리하는 시스템이다.

2017학년도부터는 학부모가 유치원에 자녀를 입학시키기 위해 일일이 유치원을 방문해 원서를 내고 '공 뽑기' 등 추첨까지 참여하는 불편이 해소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맞벌이 부부가 추첨일에 휴가를 내거나, 여러 유치원에 지원할 경우 온 가족이 줄서기에 나서는 촌극이 사라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도입하는 시스템은 서울 시내 전체 공립 유치원 202곳 및 참여를 희망하는 사립 유치원이 그 대상이다. 올해 하반기에는 세종과 충북 지역에 위치한 유치원에도 국·공립을 중심으로 온라인 입학관리 시스템이 도입될 예정이다.

김정은 키즈맘 기자 jekim@hankyung.com
입력 2016-10-04 17:42:43 수정 2016-10-04 17:42:43

#이슈 , #유치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