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추워지면 조심! 아이를 괴롭히는 환절기 질환 3가지

입력 2016-11-10 10:17:14 수정 2016-11-10 10:17: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때 이른 추위가 이어지면서 연일 최저기온을 경신하고 있다. 기온이 떨어지면 면역력이 저하되고, 면역력이 저하되면 여러 질병에 걸리기 쉬운 상태가 되기 때문에 건강관리에 주의해야 한다. 겨울철 아이 건강을 위협하는 환절기 대표 질병은 무엇이 있을까. 대표 질환과 예방법이 궁금하다.

◆ 보습이 중요한 '아토피 피부염'

아토피 피부염의 원인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유전적인 영향과 환경적인 영향에 의해 발생한다고 본다. 아토피 피부염은 외부 자극에 의해 피부가 반응하는 데 높은 온도차와 건조한 실내 환경 때문에 겨울 아토피가 심해질 수 있다.

아토피 피부염의 아이는 바르는 것과 입는 옷, 음식 등 모든 것에 예민하기 때문에 화장품을 선택할 때는 알러지 인증받은 제품을 선택하고 스타킹과 밴드, 니트 등 화학섬유의 옷이 피부에 직접 닿지 않게 주의해야 한다. 먹는 것 또한 기름진 육류, 튀김, 밀가루 등 소화가 잘 안 되고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음식은 자제한다.

이렇게 예방하자

하루 2번 실내 환기를 시키고 적정 실내 온습도를 유지해야 한다. 겨울철 추천하는 실내 온도는 20~24℃, 습도는 50% 내외다. 피부 자극을 유발하는 화학 섬유의 옷 대신 면 소재의 여유 있는 옷을 입히고 새 옷은 천연 세제로 깨끗이 세탁해서 유해성분을 제거한다.

아토피 피부염의 가장 심각한 적은 건조함으로 무향, 무자극의 보습제를 수시로 발라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게 관리하고 목욕은 미지근한 물에서 10분 이내로 빠르게 마친다.

◆ 겨울철 대표 식중독 '노로바이러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5년간 겨울철 노로바이러스로 식중독에 걸린 환자 수는 504명으로 겨울철 식중독 발생 건수의 3분의 1 수준이었다고 밝혔다. 일명 겨울 식중독으로 불리는 노로바이러스는 추위가 시작되는 11월부터 2월까지 가장 많이 발생하며,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에게 쉽게 나타난다.

기온이 낮으면 낮을수록 활동량이 커지는 특성을 보이고 48시간의 잠복기를 거처 구토와 설사, 복통 등의 증상으로 나타난다.

이렇게 예방하자

노로바이러스의 감염 경로를 완벽하게 차단하기 위해서는 손을 항상 청결하게 유지해야 한다. 외출 후, 화장실 이용 후, 기저귀를 갈고 나서, 밥 먹기 전에는 항상 손을 닦는다. 손을 닦을 때는 손톱과 손 마디, 손목까지 깨끗하게 씻는다.

음식은 항상 익혀서 먹고 아이가 마시는 물은 반드시 끓였다 식힌 물이어야 한다. 또한, 아이 입에 들어가는 젖병과 젖꼭지, 이유 식기는 열탕 소독으로 안전하게 관리하고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는 되도록 가지 않는 것이 좋다.

◆ 감기와 다른 질병 '독감'

독감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의해서 발생하는 질병으로 감기와 비슷한 것처럼 보이지만 전혀 다른 질병이다. 독감에 걸리게 되면 고열과 두통, 근육통, 소화 장애,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특히, 영유아의 경우 다른 호흡기 질병에 비해 고열과 기침, 등의 전신 증상이 심하게 나면 독감을 의심해봐야 한다.

전염성이 매우 강하고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가 걸리게 될 경우 폐렴 등 심각한 합병증이 나타나거나 심하면 사망에 이를 수 있는 질병이다.

이렇게 예방하자

독감을 예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손을 자주 씻고 오염된 손으로 입과 코 등을 만지지 않는 것이다. 또한, 사람 많은 곳은 되도록 피하고 마스크 착용을 생활화한다.

독감 예방접종은 독감을 예방하는 적극적인 방법으로 생후 6개월부터 접종할 수 있다. 독감 백신은 접종 후 2주 정도 지나야 항체가 생기고 4주가 지나야 제대로 효력을 발휘하기 때문에 독감이 유행하기 전인 지금이 적기다.

한편, 보건당국은 생후 6~12개월 미만 영아(2015. 10. 1. ~ 2016. 6. 30)를 대상으로 무료 독감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있다. 10월 4일부터 오는 12월 31일까지 지정의료기관에서 이뤄지며, 독감 예방접종을 처음 받는 영아는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을 해야 한다.

류신애 키즈맘 기자 loveu@hankyung.com
입력 2016-11-10 10:17:14 수정 2016-11-10 10:17:14

#13-24개월 , #임신 , #출산 , #헬스 ,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