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전종환-문지애 부부 '아들바보 예약'…22일 득남

입력 2017-08-22 19:58:44 수정 2017-08-22 20:50:2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출처-한경DB



전종환 MBC기자와 문지애 전 아나운서가 결혼 5년만에 득남했다는 소식을 알렸다.

문지애의 소속사는 22일 "오늘 득남했다. 2.6kg의 사내아이를 낳았으며,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고 밝혔다.

2012년 결혼한 두 사람은 5년만의 첫 아이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으로 전종환은 분만부터 문지애 곁을 지키며 출산의 순간을 함께했다고 전했다.

문지애는 출산 후 "건강하게 나오기만을 바랐고, 아이를 만나 기쁘다. 많이들 축하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출산 임박 전까지 제작 거부 아나운서 동료들의 기자회견을 지켜봤다. 함께 하지는 못하지만 멀리서나마 지지와 응원을 보낸다"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문지애는 지난 2006년 MBC에 아나운서로 입사해 간판 아나운서로 활약하다 2013년 프리랜서 선언을 했다. 전종환은 지난 2005년 MBC 공채 아나운서로 방송을 시작해 2011년에는 현재는 보도국 기자로 전직했다.

사진 : 한경DB

송새봄 키즈맘 기자 newspring@kizmom.com
입력 2017-08-22 19:58:44 수정 2017-08-22 20:50:26

#문지애 , #전종환 , #출산 , #득남 , #MBC파업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