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우리 동네 가까운 유치원·병원 등 '국토모니터링 보고서'로 확인한다

입력 2018-04-11 16:13:07 수정 2018-04-11 16:13: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올해부터는 거주 지역의 유치원, 의료시설, 복지시설 등 생활 기반 시설의 접근성과 노후 건물 현황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된다.

국토교통부는 국토의 생활여건 변화를 측정한 국토모니터링 보고서를 국토지리정보원과 함께 작성해 이달 중 지자체 등에 배포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까지는 매년 초 180개 국토지표에 대해 통계 형태로 발간하던 국토조사연감을 올해부터는 국토모니터링 보고서로 변경해 공표한다.

국토모니터링 보고서는 국민 생활과 밀접한 국토정책지표의 변화를 알기 쉽게 비교할 수 있도록 격자형 통계지도로 작성됐다.

국토정책지표는 보육, 공원, 교통, 보건의료, 복지, 문화, 체육시설 등 생활 기반 시설의 접근성을 표시한다.

격자형 통계지도는 공간정보와 인구, 시설 현황 등의 행정정보를 융복합하여 격자 형태로 표시하는 것으로, 각 지자체에서 해당 지역 주민들의 생활 기반 시설 접근성 현황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국가 및 지자체 등은 국토모니터링 보고서를 활용해 국토의 상세한 인구분포와 생활 기반 시설 이용 여건 등을 파악할 수 있어 맞춤형 정책 수립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입력 2018-04-11 16:13:07 수정 2018-04-11 16:13:07

#극토모니터링 , #생활 기반 시설 , #병원 , #유치원 , #동네 , #접근성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